경찰일보

경찰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찰알림 / 75,60,242,40

광주북부서, 광주광역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1366과 간담회
"데이트폭력 현장대응. 피해자 보호 강화위해"

페이지 정보

국정일보 기자 작성일2018-06-20 13:29

본문

d410a2913a18f7537482b70d1137513f_1549950470_26.jpg 

 

광주북부경찰서(총경 양우천)에서는 데이트폭력 현장대응강화, 피해자보호 강화를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형사과장 이충문은 광주광역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여성긴급전화 1366 광주센터를 찾아가 협업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피해자보호를 위해 북부경찰서 형사지원팀 등 데이트폭력TF팀과 1366상담팀 등 10명이 참석했다.

형사지원팀은 데이트폭력 피해자에 대해 각 기관(해바라기센터, 여성의전화, YWCA) 전문센터와 협업하여 의료지원을 할 수 있도록 요청하고,   데이트폭력TF팀(15명 : 팀장, 지원반, 상담전문반, 수사전담반, 피해자보호반)과 일가정양립지원본부 1366상담팀과 상시 핫라인 유지하자고 하였다.

일가정양립지원본부에서는 데이트폭력 피해자에 대해 1366쉼터에서 최대 30일까지 긴급보호 협조할 것을 약속하였고, 데이트폭력 피해자에 대해 세심한 관찰과 수사관 상담 시 피해자가 포기하지 않도록 언어 등 유의하여 1366으로 상담?인계할 것을 제시하였다.

이에 대해 양우천 북부경찰서장은 피해자 보호, 가해자 엄중 처벌 등 데이트폭력 사건 대응 강화를 당부하고 데이트폭력 대응.사건처리는 TF팀에서 전담, 수사는 ‘수사전담반’, 단순 상담도 TF팀 내 ‘상담전문반’ 여경이 실시하고 다각적 지원(긴급 생계비, 치료비 등)을 위한 피해자보호팀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이재현 기자


경찰일보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다5029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신국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police112.com
Copyright © Since 2009 경찰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