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일보

경찰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

[검찰·경찰] 보령해양경찰서, 관내 2020년 1분기 해난사고 30건 /경찰일보 김상조 기자
"상황대응 훈련 및 안전관리로 선제적 대응"

페이지 정보

왕자 기자 작성일2020-03-30 09:32

본문

d37a8cf4d271f4804085dad584d18c8e_1585528545_5355.jpg

경찰일보 김상조 기자 =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성대훈)는 2020년 1분기 해난사고 통계를 분석한 결과 선박사고 12건(구난 12척, 구조 41명), 비선박사고 8건(구조 17명, 부상 1명, 사망 2명), 응급환자 10건(구조 10명)으로 총 30건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2019년 1분기 해난사고의 경우 선박사고 5건(구난 5척, 구조 10명), 비선박사고 4건(구조 4명, 부상 1명, 사망 1명), 응급환자 8건(구조 7명, 사망 1명)으로 총 17건이며 전년대비 13건(43.3%) 증가하였다.

 

 

전체적인 해난사고의 경우 13건이 증가하였지만 주요 6대 해양사고 유형별 건수를 보면 2019년 좌초 1건, 침수 2건으로 총 3건, 2020년 좌초 1건, 침수 1건 총 2건으로 전년대비 1건(33.3%) 감소하였다.

d37a8cf4d271f4804085dad584d18c8e_1585528649_7112.jpg

보령해경은 해양사고 줄이기와 더불어 신속한 해양사고 대응을 위해 사고 발생 시 5분내 특정 상황판단으로 충돌·도착시간 관리제를 운영하여 신속한 대응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성대훈 서장은 “2020년 1분기 해양사고를 면밀히 분석해 2분기 구조방안을 새롭게 마련하고 해양구조 골든타임 사수를 위해 더욱 노력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경찰일보 김상조 기자

 

저작권자 국정일보 경찰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찰일보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다5029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신국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police112.com
Copyright © Since 2009 경찰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