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일보

경찰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

[검찰·경찰] 보령해경, 서천군 갯바위서 골절환자 긴급구조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페이지 정보

왕자 기자 작성일2020-03-27 11:45

본문

888afc8eab768cc4d0088ae1b8e4e306_1585277795_7169.jpg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성대훈)는 26일(목) 오전 10시 40분 경 충남 서천군 서면 도둔리 광암 갯바위에서 조개 채취를 하다 발을 헛디뎌 부상을 당한 관광객을 긴급구조 했다고 밝혔다.

 

보령해양경찰서는 갯바위에서 조개 채취를 하던 중 배우자 A가 바닥이 미끄러워 넘어져 부상을 당했다는 보호자의 신고 접수를 받고 사고현장에 구조세력을 급파해 구조 활동을 펼쳤다.

  888afc8eab768cc4d0088ae1b8e4e306_1585277878_0808.jpg 

 

신고 접수를 받은 홍원파출소는 연안구조정과 민간구조선을 급파하였으며, 출동 경찰관에 의해 확인결과 A씨(여, 70대)는 왼쪽 발목 골절이 예상되는 부상으로 거동이 불가한 상태였다.

 

A씨는 홍원파출소 경찰관과 서천소방서 구급대원에 의해 구조되어 귀가하였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고 대전 소재 병원으로 이동하였다.

 

구조 당시 갯벌은 육상과 연결되어 있었지만 환자가 거동이 불편하여 들것으로 선박에 실고 육상으로 이동하였다.

 

한편 A씨는 대전에서 조개를 채취하기 위해 갯바위를 찾은 것으로 알려졌고 상황실에서는 환자의 상태를 전화로 확인된 현재 A씨는 깁스를 하고 대전소재 병원에 입원한 상태이라며 “구조에 감사하다”라고 구조에 대한 고마움을 표시했다.

 

성대훈 서장은 “갯바위에서의 사고는 큰 부상의 위험이 많다.”며“다음과 같은 갯바위 사고예방 요령을 숙지하여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물 때 시간 미리 확인(들물 시간 알람 설정)▲기상정보 수시 확인(기상악화시 활동자제)▲안내판 준수사항 지키기(출입금지 구역 유의)▲상시 주변상황 살피기▲위험 대비, 호루라기, 랜턴 휴대체온 보온용 담요준비, 물에 잠긴 흔적있는 갯바위서 활동금지▲만일의 사고에 대비 2인이상 함께 활동▲주변사람에게 미리 행선지 알리기 등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hyo483@hanmail.net 

 

저작권자 국정일보 경찰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경찰일보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다5029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신국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police112.com
Copyright © Since 2009 경찰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