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일보

경찰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

[검찰·경찰] 보령 소녀암 인근 해상에서 낚싯배-어선 충돌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페이지 정보

왕자 기자 작성일2020-06-03 15:50

본문

55c51298c2f29e2777dcfefaeaf53aff_1591167312_1467.jpg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성대훈)는 3일(수) 오전 9시 10분 경 대천항으로부터 남서쪽 2.5km 떨어진 소녀암 인근 해상에서 낚시어선 A호(고대도항 선적, 승선원 10명)와 어선 B호(대천항 선적, 승선원 1명)가 충돌하여 선박이 침수해 승선원 전원을 긴급 구조 했다고 밝혔다.

    

보령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소녀암 인근 해상에서 낚시어선 A호와 어선 B호가 조업을 위해 이동 하던 중 안개로 인해 서로를 발견하지 못하고 A호 오른쪽 기관실에 B호 선수가 충돌하였다. 충돌로 인해 A호가 오른쪽 기관실이 파공되어 침수가 되었으며 A호 선장이 해양경찰에 신고하였다.

 

신고 접수를 받은 상황실은 대천파출소 연안구조정 및 해경구조대를 현장에 급파하여 현장 확인결과 어선 B호가 낚시어선 A호를 예인중이였으며 승선원 전원은 어선 B호로 옮겨 타고 있는 상태였다.

 

출동한 구조대원이 각 선박에 승선하였고 인근에서 연안구조정 및 해경구조대가 안전관리 하며 대천항으로 입항하였다. 사고로 인해 낚시어선 A호 승선원 5명이 경미한 타박상이 발생하여 인근 병원에서 치료중 이라고 알려졌다.

 

보령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선장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며 “안개로 인해 시정이 좋지 않을 때에는 운항에 각별히 주의 해달라” 고 당부했다.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hyo483@hanmail.net 

 

저작권자 국정일보 경찰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경찰일보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다5029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신국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police112.com
Copyright © Since 2009 경찰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