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일보

경찰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

[국회] 유상범 의원, 윤지오 같은 해외도피 범죄자 5년간 49% 급증!/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문재인 정부 총 1,758건, 사기(1,065건) 마약(243건) 횡령·배임(167건) 순"

페이지 정보

왕자 기자 작성일2020-09-20 17:51

본문

6dd6fe9c7a1f875580a89a901502eb85_1600592533_857.jpg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국민의힘 (유상범 의원)이 고() 장자연 사건에 대한 거짓 증언과 억대 후원금 전용 의혹 등으로 ·고발된 윤지오씨는 캐나다로 출국해, 1년 넘게 해외 도피 생활 중이다. 이렇게 죄를 저지르고 해외로 도피한 범죄자들이 최근 5년간 49%나 급증했고 매년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어 이에 대한 법무부와 검찰의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유상범 의원(국민의힘, 강원 홍천·횡성·영월·평창)이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국외도피사범 현황자료에 따르면, 2015449건이었던 해외도피사범이 2016521, 2017534, 2018555, 2019669건으로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범죄유형별 국외도피사범 현황자료를 살펴보면, 대다수가 사기(1,065), 마약(243), 횡령·배임(167) 관련된 범죄자들인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옵티머스펀드 사기사태로 선량한 국민들에게 수천억원대의 피해를 입힌 이혁진 전 대표도 20183월 횡령과 조세 포탈, 상해, 성범죄 혐의 등으로 수사받던 도중 돌연 해외로 도피했다. 하지만 정권의 실세와 밀접한 친분관계 때문인지 지금까지 여권 무효화, 국내 송환 등 어떠한 조치도 이뤄지고 있지 않아 논란이 되고 있다.

한편, 해외 도피처로 범죄자들이 가장 많이 선택한 곳은 미국(440), 중국(350), 리핀(321), 베트남(178) 등 순으로 나타났다.

유상범 의원은 현 정부에서 국외도피사범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사상 최고치를 록하고 있다문재인 정부의 국정철학 중 하나인 법과 원칙에 따른 신상필벌의 원칙이 대통령 측근과 현 정권의 실세와 연관된 범죄자들에게도 엄격하게 적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뉴스 최신글


경찰일보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다5029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신국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police112.com
Copyright © Since 2009 경찰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